[용인] 첫눈온날 재협,준우군과 에버랜드 나들이


첫눈 온날 한가한 에버랜드 나들이(스압 주의)


※ 정보전달 보다는 개인의 일상 기록이 목적인 글 입니다.
(혹시 정보를 얻으시려고 방문하셨다면 패스해주세요)


오랜만에 귀챠니즘을 극복하고 포스팅 하네요.

날좋은 가을은 다 보내고 뒤 늦게 가을 나들이를 준비했습니다.
장소는 재협군이 가고 싶다던 에버랜드
(친구들은 다 갔는데 자기만 못 가봤답니다. : 재협아 너 어릴 때 다녀온거 기억 안나니 ㅠㅠ)

일주일전 티몬에서 할인권을 준비하고
날씨를 보니 눈

에이 요즘 날씨예보가 날씨중계라는데 설마 맞겠어... 아닐 꺼야...

하지만, 일기예보는 정확했고, 당일날 아침 올해 첫눈 치고는 많은 양의 눈이 내렸다.

잠시 고민했지만 못 먹어도 일단 GO GO!

크리스마스 판타지 야경까지 볼 계획이어서 10시쯤 출발
다행히 눈은 비로 바뀌 었고 11시쯤 그쳤습니다.
( 일기 예보가 정확하네요 ㅎㅎ)

고속도로는 정체가 심해서 수원을 통과하여 국도로 갔는데
언덕길에 BMW와 포터가 못 올라가 차가 엄청 밀렸습니다.
(후륜차에 섬머타이어 장착하고 이런날 돌아다니는 건 민폐입니다. ㅠㅠ)

여하튼 12시 도착
(엄청난 인파를 생각했는데 매표소 앞 주차장에 주차할 정도로 한산해서 놀랐습니다.)

드디어 입장!
자랑스럽게 QR 코드를 찍고 손을 내밀었는데......
요즘은 손목 팔찌가 없다네요... ㅠㅠ
(너무 오래간만에 왔나 봅니다.)



입구에서 한컷

도착하자마자 신발양말 다 버려서 입구에서 부츠 새로 산건 비밀
(겨울 부츠 하나 마련해주려고 했는데 이곳에서 저렴하게 해결했네요)







첫눈온날 에버랜드 소경




옥수수 득템한 준우군







아이들의 완소 놀이기구 범퍼카

엄마,아빠 닮아서 무서운건 못타고
주토피아와 매직랜드에서 보냈네요.




잠시 손도 녹이고




사파리 월드

사파리 월드 5분 정도 기다리고 타긴 처음인 듯
그나저나 사자는 다자네 ㅠㅠ




사파리 월드 백호




사파리 월드의 귀요미 곰

저녀석들은 항상 볼 때 마다 안에 사람이 있는 듯한 느낌을 지울 수가 없네요.







아마존 익스프레스

처음엔 무섭다고 하더니 금방 재미있어 하네요.




동물모자에 눈독들이는 준우군










펭귄모자 득템한 형제들

다른 종류로 사라니까 끝내 같은걸 고른 형제










로스트 밸리

이건 처음 타보는데 수륙양용차도 재미있고
기린을 바로 앞에서 볼 수 있어 신기하더군요
따뜻할 때 오면 좋을 것 같네요.




타이거 밸리

어디서 많이 본 분이 호랑이에게 먹이를 주고 있더군요.
곰곰히 생각해보니 저번주 동물농장에서 북극곰 통키 사육사로 나오셨던 분 입니다.
검색해보니 이광희 사육사님 입니다.
동물농장에서 눈물흘리시던 모습 짠하게 봤습니다.










판다 월드

국내 유일의 판다 사육장
판다가 워낙 예민해서 인지 시설은 정말 좋더군요.
다만, 판다가 자고 있다는게 함점




불을 밝히기 시작한 에버랜드

아이들이 재밌어해서 오후 시간이 금방 갔습니다.







베네치아 피자

퍼레이드와 불꽃놀이 구경을 위해 잠시 충전중

야간 사진은 다음편에 계속...






| CANON EOS 5D Mark III | CANON EF 24-70mm F2.8/L II | 2018.11 |
※사진과 글의 저작권은 본인에게 있으며, 편집 및 상업적용도의 사용을 금지합니다.
본 체험기는 본인이 직접 표를 구매하여 작성하였습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