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선녀들이 노닐던 천제연폭포


선녀들이 구름다리를 타고 내려와 목욕을 하고 노닐었다는 천제연폭포.

폭포는 총 3개로 이루어져 있으며 이동하는데 약간의 산길을 걸어야 한다.

아쉽게 3폭포는 무슨 공사 관계로 관람 할 수 없었다.




천제연 1폭포의 모습
여름철에 큰비가 내려야만 지하에서 샘물(일명 구멍물)이 솟아 흘러 내려 한 달간 폭포를 형성한다고 한다.
평상시에는 폭포 오른쪽 동굴에서 솟아나는 용천수가 수원을 이룬다는데 그 물 빛이 에메랄드빛으로 신비스럽다.
몸에 좋을 것 같다는 생각에 몇 모금 마셔봤는데 물맛도 좋았다.













천제연 2폭포의 모습

 

| CANON EOS 40D | CANON EF 24-70mm F/2.8L | 2008.8 |


2010년 티스토리 달력사진 공모전에 응모 합니다.


※ 사진의 저작권은 본인에게 있으며 편집 및 상업적용도의 사용을 금지합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